Archive for 11월, 2018

11월 24, 2018 0

총여학생회가 사라져가는 세태에 대한 단상에 대한 단상

By in 날적이, 시사

  20181124 0. 아침에 늦잠을 자버려서 서둘러서 5분만에 뛰쳐나갈지 어쩔지 고민을 하던 차에 눈도 내리고, 아침으로 먹으라고 모친이 꺼내준 샐러드빵이 맛있어보이기도 해서 걍 택시 타야겠다 하고 결심함. 그렇게 얻은 여유시간에 괘북의 이 글이 눈에 띄게 되는데… 하여간 그럴싸하게 글쓰면서 괘변을 휘두르는 것이, 그리고 경로의존적 게으름 같은 왠지 경제학 용어같은 말을 쓰는게 재수가 없는 등… 오늘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