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월 19, 2016 0

좋은 것

By in 날적이

0.

여자친구야.

네가

“석운이”

라고 불러주는게 너무 좋아.

실험하다가, 졸다가, 집에가다가, 논문 고르다가, 미드 보다가도 가끔 그 목소리 생각나면 눈가가 젖을만큼 뭉클해진다.

 

Leave a Reply